러브라이브 선샤인 마이너 갤러리 저장소

제 목
번역/창작 [SS번역] 사랑은 씁쓸하고, 그 달콤함에는 독이 있나니
글쓴이
한겨울의시어마인드
추천
13
댓글
3
원본 글 주소
https://gall.dcinside.com/sunshine/5782693
  • 2024-06-03 17:16:25
 

7d9ff17fbdf41eff23ec81e3409c7064d60816cb7f83988b7e1c33685c77cd91b8a3498575a3f1312b6ec9f776f82e0e80d92ab685



「히메 씨는 왜 나한테 같이 오자고 한 거야?」


모모세 긴코는 불만스러운 듯 눈썹을 일그러뜨리며 빨대를 입에 가져다대었다. 육각형 글래스 안에는 시원하고 투명한 얼음이 떠 있는 차가운 커피가 따라져 있었고, 안에 있는 얼음이 부딪히며 짤그랑 근사한 소리를 내었다.

빨대에서 입을 떼고 나서는, 딱딱한 표정이 부드러워지며 「맛있다......」 라고 작게 읊조리는 것을 안요지 히메는 놓치지 않았다. 무심코 뺨이 늘어질 것만 같은 것을 숨기며 히메는 긴코의 물음에 대답했다.


「그게 긴코 쨩, 커피 좋아하잖아? 요전에 분위기 좋은 찻집이 있다고 메구 쨩 선배가 가르쳐 줘서, 같이 가고 싶다~ 라는 생각이 들어서 말야.」

「코스즈 씨는......」

「코스즈 쨩, 오늘 츠즈리 선배랑 사야카 선배랑 외출한다고 해서. 이번에 같이 못 온 건 아쉽지만 또 세 명이서 일정 맞춰서 오자. 기대되네~」

「그럼 그 일정 맞춘 날에 왔으면 좋았잖아.」


라며 납득해 주지 않는 모습으로 입술을 모으고는, 긴코는 다시 빨대를 물었다.

여고생다운 별 것 아닌 행동인데도, 전통옷을 걸쳐서 그런지 몸짓에 우아함이 있고, 깔끔한 흑발이 찰랑 흐르는 모습마저 아름다웠다.

창에 끼워져 있는 스테인드글라스에 햇빛이 반사되어, 햇님 같은 노란 빛이 긴코의 뺨을 비추는 것을 히메는 유심히 바라보았다.


「음~ 그건 말이지.」


젠체하는 말투에도 싫은 티 내지 않고, 긴코는 그 순진한 눈동자로 히메를 바라보았다.

여기에 오고 나서, 이제야 비로소 긴코와 제대로 시선을 마주하는 느낌을 받은 히메는 그녀의 관심이 자신에게 쏠려 있다는 것에 기뻐하면서도, 또 약간 머쓱함을 느끼기도 했다. 히메는 기숙사에서 보았던 광경을 떠올렸다.


-


『오늘은 코즈에 선배랑 둘이서 외출하기로 한 날이라서...... 일부러 초대해 줬는데, 미안해 긴코 쨩.』


그렇게 사과하고는 스쳐가는 카호를 보며, 긴코가 붙잡고 있던 용기와 함께 꼭 쥐었던 주먹이 스르르 풀리는 것을, 히메는 조금 떨어진 곳에서 바라보고 있었다.

그 뒷모습이 너무나도 가련하고 달콤씁쓸하게 보여서, 히메는 한 손에 들고 있던 딸기우유를 단숨에 마시고는 축 처져 있는 긴코에게 말을 거는 것이었다.


『혹시, 오늘 시간 있으면 나랑 어울려 주지 않을래?』


갑작스러운 제안인 만큼, 어쩌면 거절당할 수도 있겠지~ 라는 히메의 예상과 달리 긴코는 허둥대면서도 고개를 끄덕여 주었다.

카호 선배에게 차여 침울해져 있는 긴코 쨩이 가여워서, 귀여워서. 어쩌면 상심한 마음에 잘 파고들 수 있을지도 모르지, 같은 생각을 하기도 하고.

......그런 거, 이야기할 수 있을 리 없겠지~


-


히메는 눈앞에 있는 스트로베리 아이스를 한 입 스푼으로 떠서 입에 넣고는 「긴코 쨩이랑 둘이서 놀고 싶었으니까?」 라고 무난한 대답을 돌려주었다.

긴코는 그 말을 듣더니, 꿈뻑 눈을 몇 번 깜빡이고는 「그렇, 구나」 라고 읊조렸다. 그러고 눈을 내리깐 후, 그 흰 뺨은 붉게 물들었다.


「히메 씨가 그렇게 말해 줘서, 기뻐.」

「......헤?」


긴코의 반응에 히메는 무심코 이상한 소리를 내고 말았다.

어라? 긴코 쨩은 카호 선배를 좋아하는게...... 이건 혹시 가능성 있다는 거야? 어떻게 된 거지?

이 쪽이 주도권을 쥘 거라고 생각했던 대화였는데, 설마 긴코의 말에 농락당할 줄은...... 이라고 놀라 굳어 있는 히메에게 긴코는 조금 들뜬 목소리로 말하기 시작했다.


「나, 지금까지 친구와 단 둘이서 놀러 갈 기회가 적었어서, 혹시 지루하게 만드는 건 아니겠지 하고 불안했는데, 히메 씨가 나와 같이 있는 게 즐겁다고 생각해 줬다는 게 기뻐서.」

「......아~ 그렇구만. 그런 거구나.」

「히메 씨?」


라며 고개를 갸우뚱하는 긴코에게 히메는 「아무것도 아냐~」 라며 손을 휘저었다.

친구, 인가...... 이건 앞으로 긴 이야기가 될 것 같다. 뭐, 공략 난이도는 높은 편이 뜨거워지긴 하지만.

힘내 볼까~ 라며 기지개를 켜고, 마음을 가다듬듯 아이스크림을 떠서 긴코에게 내민다.


「그럼, 친밀함의 증표로 디저트 나눠먹기라도 할까? 여기 스트로베리 아이스도 꽤 괜찮다구~」

「그, 그건 좀 부끄러워......」

「괜찮아, 괜찮아. "친구" 사이라면 이 정도는 평범한 거야.」


긴코에게 미소를 띄워보이는 자신을 상상하며, 「분명 지금, 짓궃은 얼굴을 하고 있겠지~」 라고 히메는 다른 사람 이야기인 것처럼 생각했다.

히메가 재촉하자, 긴코는 곤란한 시선으로 당황하며 뺨을 더욱 붉게 물들였다.


「히메 씨가 그렇게 말한다면......」


라며 조심스럽게 몸을 내밀어 숟가락을 입으로 옮긴다.

그 때, 찰랑이는 흑발이 붉은 뺨을 숨기듯 흔들려 「역시 예쁘구나」 라고 히메는 생각했다.

긴코의 작은 입으로 분홍빛 아이스크림이 빨려들어간다. 점잖지 못한 행동이라고 생각했는지 긴코는 아이스크림을 입에 넣자마자 바로 다시 앉아 매무새를 가다듬었다.

히메는 그 모습을 히죽히죽 웃으며 바라보고는 긴코에게 물었다.


「맛있어?」

「......달아.」

「그야 긴코 쨩은 쓴 커피만 마시니까 그런 거지. 가끔은 나처럼 단 것도 먹어야 돼~」

「그냥 히메 씨가 단 걸 좋아하는 것뿐이잖아?」


그렇게 말하고 즐겁게 웃는 긴코의 미소에 히메는 마음 깊은 곳이 부드러워지는 것을 느꼈다. 그와 동시에 검은 감정이 솟아오른다.

그런 씁쓸한 사랑 같은 건 어서 포기하고, 내 달콤함에 중독되어 버리면 좋을 텐데...... 라고.

히메는 긴코에게 내밀었던 숟가락으로 아이스크림을 베어내 휙 입에 던져넣었다. 아까보다도 달콤하고, 시큼한 맛이 입 안에 퍼지는 것만 같았다.


-




나카가와유우 2024.06.03 18:11:15
우이사마 2024.06.03 21:54:52
누마즈앞바다돌고래 선추후감 2024.06.04 00:03:13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5803307 후기/순례 이상한 나라의 칸 칸나 낮부 간단 후기 4 스와왑 2024-06-30 17
5803301 번역/창작 번역) 링크! 라이프! 러브라이브! 104기 17화 9 ユニゾン 2024-06-30 17
5803261 영상 체미 : 아이다씨 옷주세요 5 호타로마루 2024-06-30 15
5803251 일반 동생놈이 잘못된 길로 들어서려 해서 계도해줌 13 여권 2024-06-30 17
5803223 일반 스포) 이게 진짜배기지 5 76 2024-06-30 12
5803216 번역/창작 번역) 熊本愛知센세 복근 오마케 6 KillerBee 2024-06-30 17
5803215 일반 めいどさん) 14주년 3 ㅇㅇ 2024-06-30 12
5803204 일반 むねた) 엔터테인먼트 ㅇㅇ 2024-06-30 11
5803186 일반 우이사마) 나 하고 싶은 대로 해도 될까? 9 니코냥 2024-06-30 14
5803129 번역/창작 テラ' 센세 - 아이 씨 1일1다쟈레 24/06/30 3 요하네타텐시스톰 2024-06-30 11
5803117 번역/창작 번역)テラ′센세 아기속성 2 코코아쓰나미 2024-06-30 14
5803096 번역/창작 번역)一瓶养乐多센세 좋아하는 사람과 오시는 달라 10 코코아쓰나미 2024-06-30 17
5803095 일반 페이 서프라이즈 해주는 토모리.gif 6 쁘렝땅 2024-06-30 17
5803092 번역/창작 번역) 熊本愛知센세 쿠카복근 12 KillerBee 2024-06-30 15
5803066 일반 L9525센세) 아침을 여는 메구루리 데이트 플라이트 2024-06-29 10
5803042 일반 샤 9주년 트윗 킷카와미즈키 2024-06-29 10
5803027 일반 あぶけろ센세) 럽라 14주년 기념 77인샷 4 플라이트 2024-06-29 17
5803026 일반 무기호 안나 상 아쿠아 9주년 축하 코멘트 3 킷카와미즈키 2024-06-29 17
5803024 일반 시장님 연출 멋지네 ㅋㅋㅋㅋㅋㅋ 1 ㅇㅇ 1.201 2024-06-29 21
5803023 영상 아쿠아 결성 9주년 축하 영상 떴다!!! 12 마이온 2024-06-29 23
5803019 일반 오늘은 러브라이브 시리즈 14주년 + 아쿠아 9주년 11 ㅇㅇ 2024-06-29 22
5803016 번역/창작 [번역] クエ 센세 츠즈코즈 9 김부활 2024-06-29 18
5803015 일반 페이퐁 뉴짤 1 ㅇㅇ 2024-06-29 10
5803012 뉴짤 카오링 인터뷰 기사짤 6 쁘렝땅 2024-06-29 14
5802972 번역/창작 카린 빠이센 기념 그림 4 Ta10C 2024-06-29 20
5802934 번역/창작 (번역) とき센세 「이길 수 있을 리가 없잖아」 2 ㅇㅇ 2024-06-29 10
5802932 일반 Jeki 공식에 아쿠아 9주년 광고가 소개됐어요 1 한센노보리 2024-06-29 19
5802912 번역/창작 번역)いでらハル센세 니지동 4컷「백마」 9 코코아쓰나미 2024-06-29 16
5802715 번역/창작 [번역] 椛もみじ 센세 성적 4 김부활 2024-06-29 10
5802679 번역/창작 [번역] び炎 센세 코즈에 선배와 동물 찻집 4 김부활 2024-06-29 11
5802660 번역/창작 낙서보실분 12 썽큰 2024-06-29 21
5802616 일반 코나 뉴짤 1 ㅇㅇ 2024-06-29 11
5802583 후기/순례 마유치 영상통화 후기 2 니코냥 2024-06-29 13
5802561 후기/순례 마유치 FFF 공장면담 후기 11 오오니시아구리 2024-06-29 13
5802544 일반 시장님 근황 12 전궁물산 2024-06-29 19
5802507 일반 내가 그렇게 수상하게 생겼나 30 sttc 2024-06-29 24
5802496 번역/창작 번역)玄米茶센세 가둬버리기~ 1 코코아쓰나미 2024-06-29 13
5802471 일반 나마들 성씨랑 출신지의 관계 흥미로운 게 많네 3 시오캬라멜 2024-06-29 11
5802428 일반 にじこちゃ) 카린생일 ㅇㅇ 2024-06-28 14
5802418 일반 니네들은 선불결제 절대로 하지마라 37 잡주린치 2024-06-28 12
념글 삭제글 갤러리 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