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라이브 선샤인 마이너 갤러리 저장소

제 목
번역/창작 Febri Liella! 2기생 인터뷰 2 야부시마 아카네
글쓴이
킷카와미즈키
추천
22
댓글
8
원본 글 주소
https://gall.dcinside.com/sunshine/4972334
  • 2022-11-29 09:54:05
 

https://febri.jp/topics/llss_2nd_2/


3rd 투어 목전! Liella! 2기생 포토&인터뷰 2 요네메 메이 역 야부시마 아카네


TV 애니메이션 2기가 10월에 종료되고, 직후에 TV 애니메이션 3기의 제작도 발표된 ‘러브라이브! 슈퍼스타!!’.

TV 애니메이션 2기에서부터 Liella!의 신 멤버가 되어, 첫 라이브 투어를 앞둔 2기생 캐스트 4명의 포토&인터뷰.

제2회는, 요네메 메이 역을 맡은 야부시마 아카네가 자신의 변화나 성장 등과, 현재의 심정을 말합니다.


궁금했던 것은, 모두의 감정 변화


- 우선은, TV 애니메이션 2기의 방송이 시작되기 전의 심경부터 가르쳐 주세요.

신입생이 어떤 형태로 Liella!를 알고, 어떻게 가입하게 되는지가, 우선 신경이 쓰였습니다.

메이는 입학 전부터 Liella!를 정말 좋아했지만, 2기생들 전원이 그랬던 것은 아니기에,

예를 들어, 나츠미쨩은 어떤 흐름으로 멤버가 될까?

메이쨩은 팬의 입장에서 어떻게 변화하고 무대에 서게 될까?

이런 식으로, 멤버 한 사람 한 사람이 가입하는 경위나, 모두의 감정의 변화가 신경이 쓰였습니다.


- 자신이 담당하는 멤버의 등장 장면이나 대사에서 인상에 남아 있는 것을 가르쳐 주세요.

제2화에서 메이쨩이 키나코쨩을 지지해주는 장면입니다.

“자신이 하고 싶은, 목표로 하고 싶다고 생각한 것을 믿어봐.”라고 강한 말을 던지고 있습니다만,

이 시점에서 메이쨩 자신에게도, Liella!를 좋아한다는 기분뿐만 아니라,

자신 역시 노래하고 싶다는 마음이 점점 싹트고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그런 마음의 변화 속에서 나온 말이 아닐까 하고.

그래서, 키나코쨩에게 한 말은 메이쨩에게도 할 수 있는 것이라고, 그걸 눈치채 줬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습니다.


- 실제로 그 후에, 메이는 자신의 기분을 알아차려 가지요.

그렇네요. 메이쨩은 자기 긍정감이 낮고 ‘나 따위는 예쁘지 않아...’라던가,

‘내가 Liella!에 들어간다니...’ 같은 것을 생각하고는 하잖아요.

그런 생각이 자신의 ‘하고 싶어!’라는 기분을 방해하고 있었지만,

제4화에서 시키쨩과의 대화나 관계성을 통해서, 자신을 조금은 인정해준 것이 아닐까라고 생각했습니다.


팬미팅에서 1기생 캐스트와의 거리가 줄어들었다.


- 극중 선배 멤버와의 교류에서 인상적이었던 부분은 있나요?

제9화에서 스미레쨩이 “‘러브라이브!’ 대회는 9명이 아니라, 2학년 5명으로 출전하는 것이 낫지 않을까?”라고 말한 것에 대해서,

카논쨩이 “진심으로 말하는 거야?”라고 화내는 장면이네요.

평소에는 온화한 카논쨩이, 진심으로 화내는 모습을 보고,

스미레쨩을 정말 좋아하고 신뢰하고 있었기 때문에, 거기까지 분노한 것이 아닌가 생각했습니다.

그런 인연이 없으면, 진심으로 화내지 않는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 1기생 캐스트와는 어떻게 사이가 좋아지게 되었나요?

TV 애니메이션 2기 방송 전(6월)에 라이브&팬미팅 투어를 개최했습니다만,

오사카와 나고야 공연으로의 이동 시, 신칸센의 좌석이 1기생과 2기생이 서로 옆에 앉게 되었습니다.

그때는 아직 전혀 말을 나눈 적도 없는 상태였기 때문에 긴장했습니다만, 결과적으로는 훨씬 거리가 줄어든 것 같습니다.

1기생들도 평범한 여자아이라고, 많이 안심했습니다. (웃음)

오사카와 나고야 왕복으로 4회의 기회가 있었는데, 나기쨩(아오야마 나기사) 이외의 모두의 옆에 앉을 수 있었어요.


- 참고로 어떤 이야기를 했나요?

(미사키) 나코쨩은 양성소 레슨 이야기나 Liella!의 캐스트로 발탁되기 전의 이야기를 해서 굉장히 신선했습니다.

페이쨩(페이튼 나오미)은, 계속 말하고 있어서, 오히려 내용이 기억나지 않을 정도네요. (웃음)

“쉬는 날에는 뭐 해?”라던가, 좋아하는 것의 이야기나, 일상의 이야기도 모두와 이야기할 수 있었기 때문에 좋았습니다.


여러분이 주는 열정보다 더 큰 것을 돌려드리고 싶다.


- TV 애니메이션 2기를 통해서, 메이가 특히 변했거나, 성장했다고 생각하는 부분은 어디인가요?

제7화에서 렌쨩에게 “카논 선배, 정말로 렌 선배를 생각하고 있으니까.”라고 부드럽게 대화를 나누는 장면이 있습니다.

자신의 마음마저 숨기고 있던 메이쨩이, 사람의 마음을 깨달을 수 있는,

주위를 볼 수 있게 된 것을 나타내는 대사라고 생각합니다만, 거기서 성장을 느꼈습니다.

그리고, 렌쨩과 함께 작곡을 해 나가는 중에, 처음에는 “무리!”라면서 전력으로 거부했는데,

깨달은 이후로는 “너무 기대하지는 마”하면서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게 되었네요.

Liella!를 위해서 자신이 무엇을 할 수 있는가 하는 것을 열심히 생각한 결과,

할 수 있는 일을 하려고 생각할 수 있게 된 걸까, 라고 생각합니다.


- 야부시마 씨 자신은, 어떻게 변했다고 생각하나요?

저도 메이쨩과 닮아서, 자기 긍정감이 낮다고 할까, 부정적인 면이 있습니다.

그래서 Liella!의 일원이 된 처음에는 ‘나, 이제 무리일지도 몰라.’라고 생각해 버린 적도 있었습니다.

댄스는 초심자였기에 전혀 잘 할 수 없었고, 노래도 메이쨩으로서 부르고 있는지도 알 수 없었으며,

무엇보다 지금까지 응원해주신 분들께 2기생이 받아들여질 수 있을까 하는 불안도 있었기 때문에.

하지만, 메이쨩의 음성 공개에서 따뜻한 반응을 많이 받거나, 여러분이 따뜻한 목소리를 들려주실 때마다,

조금씩이지만 자신을 인정할 수 있게 된 것 같아, 그것은 제 마음의 성장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열심히 한 것을 포기하고 싶지 않다는 마음을 갖게 되었습니다.

지금은, 여러분이 저에게 주는 열정보다 더 큰 것을 돌려드리고 싶다고 생각합니다.


- TV 애니메이션 3기의 제작도 정해졌습니다만, 의욕을 들려주세요.

어떤 이야기가 될지 아직 상상할 수는 없지만, TV 애니메이션 2기의 제12화까지의 기간만 하더라도 이렇게나 성장한 메이쨩이,

TV 애니메이션 3기에서는 한층 더 어떻게 성장해 나갈 것인가, 두근두근거립니다.

후배가 생겼을 때 메이쨩이 어떤 반응을 보여줄지도 굉장히 궁금하네요.

조금 부끄러워하는지, 아니면 선배답게 부드럽게 지지해주는 것일까.

기대가 되기도 하면서, 후배가 쫓아오는 속도에 지고 싶지 않은 마음도 있네요.


오늘 못 할 줄 알았는데 조기 퇴소 받은 김에 해버림

챠오시 2022.11.29 09:54:17
ㅇㅇ ㅈ같은 스토리에서 어떻게든 의미 찾아보는 캐스트들이 안쓰러우면서도 대단하다 ㄹㅇ 211.234 2022.11.29 09:56:54
나츠이로 핫산추 - dc App 2022.11.29 09:57:50
ㅇㅇ 2022.11.29 09:58:25
쁘렝땅 2022.11.29 09:59:05
ZGMF-X20A 2022.11.29 09:59:17
voemvoem 2022.11.29 10:12:35
KNT 개추개추 2022.11.29 10:20:34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5070940 일반 뉴센이 따로 있는거임? 5 ㅇㅇ 2023-01-28 0
5070939 일반 리에라 짭돔 선행링크 왜 안보이지 3 TORIN 2023-01-28 0
5070938 일반 길찾았다ㅋㅋㅋㅋ 8 스와왑 2023-01-28 0
5070937 일반 이새끼들 뭐임 5 ㅇㅇ 2023-01-28 1
5070936 일반 근데 니네 일본갈때 데이터 어떻게함 23 うみ 2023-01-28 0
5070935 일반 후리 라이브 굿즈말야 6 치푸 2023-01-28 0
5070934 일반 우치우라 내려다보이는 전망대 이 길 맞아? 6 LoveLive239 2023-01-28 0
5070933 일반 어으 이게 뭔 꿈이지 2 아이카안쥬 2023-01-28 1
5070932 일반 아 신주쿠 ㅅㅂ 5 스와왑 2023-01-28 0
5070931 일반 다들 일본 개춥다고 난리일때 마루캉 파카 하나 입고 있었는데 1 ㅇㅇ 2023-01-28 0
5070930 일반 にゃこ - 볼찔리는 시오리코 ㅇㅇ 223.38 2023-01-28 2
5070929 일반 2기생 아트레 아크릴 다 들어왔네 8 리꼬 2023-01-28 0
5070928 일반 가끔 오시한테 죽도록 맞고 싶다는 글이 보이는데 4 ㅇㅇ 124.50 2023-01-28 0
5070927 일반 아니 일본 패딩 필없다길래 16 うみ 2023-01-28 0
5070926 일반 인스타 들어가자마자 심장마비걸릴뻔 2 ㅇㅇ 2023-01-28 0
5070925 일반 3월 4일 아니송데이즈페스티벌 냐 출연 1 NACHERRY 2023-01-28 1
5070924 일반 누마즈 대체 얼마나 날씨가 좋은겅미 2 sttc 2023-01-28 0
5070923 일반 요시 12시에 가면 대기 많냐? 7 프렐류드 2023-01-28 0
5070922 일반 그 거리 왔다 5 ㅇㅇ 2023-01-28 0
5070921 일반 와 아키바 모닝 조깅 아재들 만남 프렐류드 2023-01-28 0
5070920 일반 신주쿠 럽라 관련으로 뭐 있는거 있음? 12 스와왑 2023-01-28 0
5070919 일반 일본추움?? 7 까난 2023-01-28 0
5070918 일반 아악 5센사마아아 1 마리아테레지아 2023-01-28 1
5070917 일반 아즈나 라이브는 일요일보는게 낫겠지? 2 ㅁㅅㅌㄱ 2023-01-28 0
5070916 일반 오늘도 뭐 이벤트있냐 2 요정냐 2023-01-28 0
5070915 일반 하여튼 일본놈들 배가 불렀어 3 프렐류드 2023-01-28 0
5070914 일반 갑자기 소금이 생각났는데 2 시부야카아논 2023-01-28 0
5070913 일반 오피셜) 도쿄도 풀캐퍼 콜 해금 14 citelg 2023-01-28 1
5070912 일반 핫산 구합니다 6 마리아테레지아 2023-01-28 2
5070911 일반 도쿄 공연 굿즈 현황 사이트 아는사람 4 리꼬 2023-01-28 0
5070910 일반 둘이서 먹으려니 양이 좀 적네 6 정남아 2023-01-28 0
5070909 일반 나 밍 완전 단호박이네ㅋㅋㅋ aaab 2023-01-28 0
5070908 일반 오늘 우치우라 날씨 진짜 미쳤다 6 LoveLive239 2023-01-28 0
5070907 일반 큐어메이드 정리권 1등 입갤 11 리꼬 2023-01-28 0
5070906 일반 나츠미랑 쿠쿠는 틱톡 자주할듯 카페오레야키링고 2023-01-28 0
5070905 일반 도쿄 춥긴해도 날씨는 맑아서 다행이다 1 탕탕볼 2023-01-28 0
5070904 일반 아좃됏다 라이브보다 자겠는데 14 프렐류드 2023-01-28 0
5070903 일반 새파란 도쿄하늘 1 CHerryBlossom 2023-01-28 0
5070902 일반 딱밤 무엇 9 페피 2023-01-28 0
5070901 일반 아니 도쿄 날씨 왜이럼 3 스와왑 2023-01-28 0
념글 삭제글 갤러리 랭킹